(주)프로시마뮤직엔터테인먼트
바로가기 메뉴


홈 > HOME > COMPANY > News & Info

 
작성일 : 14-11-16 01:00
[보도자료] SBS TV 아침드라마 ‘너라서 좋아’ OST 발매
 글쓴이 : 프로시마뮤직
조회 : 2,336  
1349946843.jpg
 
 
SBS TV 아침드라마 ‘너라서 좋아’ OST 발매
- 가을 바람에 전해지는 행복한 노래들
 
 
최근 빠른 전개와 극적인 상황 연출로 주부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SBS-TV 아침드라마 ‘너라서 좋아’ OST 앨범이 발매되었다.

 SBS TV
드라마 ‘너라서 좋아’ OST에는 익숙한 목소리에 귀를 확 잡아끄는 타이틀곡 ‘너라서’가 있다.

 
이 익숙한 목소리의 주인공은 지난 2004년 절정의 인기를 누렸던 드라마 ‘발리에서 생긴 일’의 주제곡 ‘My Love’를 불렀던 노바소닉의 보컬 이현섭이다. My Love’의 “난 안되겠니~”로 시작하는 가사는 누구나 알고 있을 정도이지만 가수가 노바소닉의 이현섭이라는 사실을 아는 이는 그리 많지 않다.

 
이현섭은 타이틀곡 ‘너라서’에서도 여전히 매력적인 목소리와 가창력으로 노래를 듣는 이들의 귀를 즐겁게 해준다.

 
이 드라마의 OST는 특이하게 모든 곡을 이 드라마의 한도환 음악감독이 직접 작곡했다. 인기드라마 ‘뿌리깊은 나무’, ‘찬란한 유산’, ‘바람의 화원’, ‘옥탑방 고양이’, ‘인어아가씨’ 등 수없이 많은 드라마의 음악작업에 참여한 실력파 작곡가인 한도환 음악감독은 이 드라마를 위해 한곡 한곡 정성을 쏟아 작곡했다고 한다. 그래서인지 처음부터 끝까지 노래를 듣다 보면 완결된 드라마 한편을 보는 듯 ‘너라서’라는 일관된 주제가 다양한 색깔을 지닌 가수들의 보컬을 통해 전해진다.

 
뮤지컬 배우이자 연극 배우인 홍정호가 부른 ‘내사랑 어디에’, 여고생 삼총사가 부른 ‘사랑은 언제나’, 이현섭의 또 다른 곡 ‘시간이 없다’, 차수경과 오지연이 각각 부른 ‘어쩌면 우리’와 ‘어쩌면 우리 PART2”까지 저마다의 멜로디와 음색으로 개성있게 다가온다.

 
이 앨범은 어쩌면 그냥 한 드라마의 OST라 치부하기엔 뭔가 아쉬움이 있다. 오히려 한곡 한곡이 저마다의 힘을 갖고 있는 완결된 옴니버스 앨범이라 할 만 하다. 찌는 듯 더웠던 여름을 지나 바람 한 점 시원함에 행복해지듯이 가을바람에 전해지는 행복한 노래들이다.

 
오랜시간 다양한 OST를 통해 검증된 작곡가 ‘한도환’과 그에 걸맞는 뛰어난 가사로 노래의 완성도를 높인 작사가 ‘이경’과 ‘서정수’가 참여한 이 앨범은 프로시마뮤직을 통해 발매되며, 10 9일 모든 음악감상사이트와 포털사이트를 통해 들을 수 있다. 선선한 바람과 함께 찾아온 가을, 또 하나의 웰메이드 OST 앨범을 통해 드라마의 여운과 함께 노래가 전하는 또 다른 감동을 느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