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프로시마뮤직엔터테인먼트
바로가기 메뉴


홈 > HOME > COMPANY > News & Info

 
작성일 : 14-11-16 00:49
[보도자료] 김연아 아이스쇼서 열창한 테너 강신주, 크로스오버 싱글앨범 ‘들꽃’ 발표
 글쓴이 : 프로시마뮤직
조회 : 2,926  
1349680068.jpg
 
 
김연아 아이스쇼서 열창한 테너 강신주, 크로스오버 싱글앨범 ‘들꽃’ 발표
 
 
 2009년 ‘김연아와 미셸콴의 아이스 올스타쇼’에서 멋진 열창을 했던 테너 강신주가 조금은 특별한 앨범을 발표했다.

 
‘들꽃’이라는 이름으로 디지털싱글 앨범을 발표한 테너 강신주는 뉴욕 맨하탄을 주무대로 활동하던 오페라 가수(테너). 강신주는 한국에서도 제832 KBS 열린음악회에 출연했고, 현재는 서울 백석예술대 뮤지컬과 교수로 있다.

 
몽타주적 에피소드를 큰 줄거리로 하면서 편하고 정겨운 느낌을 주면서도 크게 흔들리지 않는 절제를 기본으로 표현한 들꽃은 이미 몇몇 영화와 드라마에 삽입곡으로 러브콜을 받고 있어 또 다른 미디어와의 접목을 통해서도 만나볼 수 있을 것 같다.

 
이번 앨범은 조용필의 ‘상처’, 최진희의 ‘꼬마인형’, 박정식의 ‘천년 바위’ 등으로 유명한 작사가 장경수가 작사 하였고, KBS 음악감독 출신으로 오승근의 ‘잘 될 거야’, ‘사랑이란 이름으로’, 배동성의 최근 가수 데뷔곡 ‘아무거나’ 등을 작곡한 박범준이 곡을 썼다.

 
이번 앨범은 인기 개그맨, 가수, MC인 배동성 씨가 제작을 맡았다. 배동성씨가 미국 공연을 갔다가 뉴욕에서 공연을 보던 중 우연히 강신주의 노래를 듣고 감명을 받았고 이것이 인연이 되어 이후로도 지속적인 만남을 가지며 이번 앨범을 제작하게 되었다.

 
들꽃은 사람들이 험하고 어려운 세상을 살아가면서 무엇인가의 신념을 이루고자 하는 데 있어 누군가의 큰 돌봄이 없는 것이 대부분인 바, 꼭 그 모습이 들에 핀 야생화와 닮았다는 모티브로 시작해서 시행착오와 성취 등의 성장과정을 거쳐, 궁극적으로는 원초적인 관념의 본능일 수도 있는 마음 속 고향으로의 정신적 회귀를 한다는 동양적 테마를 회화적 이미지로 형상화하여 음악으로 표현하였다.

 
클래식 테너 가수와 대중가요 작가들과의 만남으로 탄생한 이번 크로스오버 앨범의 기분 좋은 믹싱에 벌써부터 많은 이들의 박수가 기대된다.